커피 마시지 않는 자와 커피 많이 마시는 자의 생리적 차이 점

페이지 정보

본문

커피 마시지 않는 자와

많이 마시는 자의 생리적 차이 점

 

2016-09-05

 

 

커피를 하루에 한 잔도 마시지 못하거나

안 마시는 자들이 있습니다.

 

통계 의하면

하루 한 잔도 못 마시거나 안 마시는 자가 --- 17%

하루 한 잔 이하 마시는 자가 ----------------- 25%

하루 2-3잔 마시는 자는 ----------------------- 54%

하루 3잔 이상 많이 마시는 자는 -------------- 4%

입니다

 

그리고 각 나라 국민들의

1인당 하루 평균 커피 섭취량을 보면

아래 표와 같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 

 

 

 

커피를 못 마시는 자는 PDSS2 라는 유전자 때문

 

커피를 못 마시는 자는 PDSS2 라는 유전자를 지니고 있기

때문인바 커피를 잘 마시는 자들은 이 유전자를 지니고 있지

않다는 사실이 밝혀진 것입니다.

 

이는 영국 Edinburgh 의대와 이내리 Trieste 의대 연구팀의

협동 연구 결과이며 Nature Science Report 최신호를 통해

발표된 내용입니다.

 


[그림] Caffeine을 대사 시켜 주는 효소는 CYP1A1

CYP1A2 이며 유전자 PSS2를 지닌 자는 이 두 효소를

만들어 내지 못하게 합니다.

 

 

커피 못 마시게 하는 PSS2라는 유전자는

어떤 작용

 

PSS2라는 유전자는 커피의 성분 중 하나인 Caffeine

간에서 분해 시키는 효소를 생기지 않게 합니다.

카페인이 간에서 분해가 안되면 커피 한 잔 마시면

하루 종일 카페인 효과가 작용하며

카페인 작용이 지속되면 자율신경계를 교란시키므로

커피 한잔 마시면 몸 컨디션이 하루 종일 나쁘게 됩니다.

 

이는 전 세계에서 커피를 가장 많이 마시는 국가인

네덜란드 국민과 중간 정도를 마시는 대한민국과 같은

수준인 이태리 국민을 대상으로 유전자를 분석한 결과

밝혀진 것입니다.

 

 

커피 못 마시는 자의 건강

 

커피는 물과 차 다음으로는 가장 마시는 기호품입니다.

 

그러나 최근에 와서는 커피가 중요한 만성 질환 자들의

건강을 보호하고 있음이 통계적으로 입증되었습니다.

 

즉 커피의 6 가지 건강 보호 작용은

- 고혈압, 심장병 같은 순환기 질환 자

- 당뇨병 환자

- 각종 암 환자

- 파킨슨씨병 지닌 자

- 알츠하이머병 지닌 자

- 청각 장애자 등입니다.

 

그러나 커피 성분을 연구해 본 결과는

- Caffeine

- Chlorogenic acid 같은 polyphenol계 성분

- Niacin

- N-methylpyridinium 등이 있지만

 

이들 성분이 어떤 원리로 커피의 6 가지 건강 보호

작용을 하는지는 아직 미 해명된 상태입니다만

여하간 카페인을 제외한 다른 성분들의 약효가

건강 보호작용을 할 것이라는 점은 분명한 것입니다.

 

따라서 커피를 못 마시는 자들은 카페인 없는 커피를 마시면

커피의 6 가지 건강 보호작용을 얻을 수 있는 것입니다.

 

 

 

[근거]

Nature August 24, 2016 scientific Reports Non-additive genome-wide association scan reveals a new gene associated with Habitual coffee consumption; Nicola Pirast et al; University of Trieste, Trieste, Italy. 3Usher Institute of Population Health and Informatics, The University of Edinburgh, Edinburgh, UK